152호 > 사진 >사진으로 보다
도시 속의 초록, 서울식물원
등록일 2018.12.17 20:13l최종 업데이트 2018.12.18 14:59l 김혜지 기자(khg6642561@snu.ac.kr), 박은성 기자(ensungpark@snu.ac.kr), 이상호 기자(seoroleeeee@snu.ac.kr), 김가영 수습PD(samun1592@snu.ac.kr)

조회 수:36

DSC00634.JPG


  낙엽이 지고 풀들이 자취를 감출 무렵, 서울의 서쪽에서는 초록의 세상이 열렸다. 강서구 마곡동에 조성된 ‘서울식물원’이 내년 5월 정식 개장을 앞두고 시민에게 무료로 공개됐다. 열대와 지중해 식물을 전시한 대규모 온실과 더불어 ‘정원사의 방’과 ‘씨앗 도서관’ 등 색다른 전시 공간이 오감을 자극한다. 올 겨울 우리에게 한결 가까이 다가온 다양한 식물의 모습들을 사진으로 담았다.



DSC00697.JPG


DSC00523.JPG


DSC00553.JPG


IMG_0404.JPG

열대 및 지중해 온실



IMG_0421.JPG


DSC00704.JPG


DSC00705.JPG


DSC00707.JPG


DSC00708.JPG

정원사의 방



DSC00572.JPG


12.JPG


13.JPG


14.JPG

▲지중해 온실



15.JPG


16.JPG


17.JPG

▲씨앗 도서관



IMG_0353.JPG


IMG_0347.JPG

정찬부, '피어나다'



IMG_0673.JPG

▲서울식물원 전경